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56세의 젊은 나이로 세상을 떠난 애플의 창업자 스티브 잡스를 전세계인들이 애도하고 있는 가운데 그를 추모하는 애니메이션 한 편이 타이완 엔엠에이(NMA.TV)에 6일 공개됐다. 
 


`Steve Jobs, 1955-2011`이라는 제목으로 유투브에 공개된 이 애니메이션은 천국으로 간 잡스의 모습이 담겨져있다.
이 동영상은 잡스의 라이벌이자 친구인 빌 게이츠가 잡스와 함께 찍은 사진을 보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, 그의 사망 소식에 충격에 빠진 사람들의 모습을 보여준다.
잡스는 검은색 티와 청바지를 입은 채 생전의 모습 그대로 등장해 흰 옷을 입은 신(神) 앞으로 걸어간다. 신은 잡스가 개발한 아이패드를 들고 사진을 하나씩 넘기며 잡스의 사진을 찾아낸다. 이후 신은 잡스의 어깨를 감싸고는 천국의 관문으로 추측되는 곳으로 발걸음을 옮긴다.
이 동영상 외에도 생전의 잡스와 관련된 동영상이 네티즌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.

Posted by 반쪽뉴스

댓글을 달아 주세요